2024년 아시아축구련맹 20살미만 녀자아시아컵경기대회에서 조선 우승 > 새 소식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새 소식

북녘 | 2024년 아시아축구련맹 20살미만 녀자아시아컵경기대회에서 조선 우승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24-03-16 16:38 댓글0건

본문

2024년 아시아축구련맹 20살미만 녀자아시아컵경기대회에서 조선  우승

편집국
3월 16일 우즈베키스탄에서 진행된 2024 아시아축구연맹 20살미만 결승에서 조선 여자팀이 일본을 꺽고 우승하였다.
조선중앙통신보도를 인용한 【로동신문】의 17일자 기사 전문과 사진을 소개한다.


2024년 아시아축구련맹 20살미만 녀자아시아컵경기대회에서
우리 선수들 영예의 1위 쟁취

 

2024.3.17. 《로동신문》 3면

 



 

우즈베끼스딴에서 진행된 2024년 아시아축구련맹 20살미만 녀자아시아컵경기대회에서 우리의 녀자축구선수들이 단연 1위를 하였다.

우리 나라 팀과 일본팀사이의 결승경기가 16일에 진행되였다.

경기가 시작되여 20분경에 먼저 실점을 당하였지만 우리 선수들은 련속 드센 공격을 들이댐으로써 경기시간 44분경과 86분경 13번선수의 멋진 머리받기로 상대팀 그물을 련이어 흔들어놓았다.

잃은 점수를 만회하기 위해 상대팀 선수들이 전면적인 공격을 시도하였지만 우리 팀의 든든한 방어에 의해 거듭 좌절당하였다.

결국 우리 나라 팀은 일본팀을 2:1로 타승하고 2024년 아시아축구련맹 20살미만 녀자아시아컵경기대회 우승컵과 금메달을 쟁취하였다.

이번 경기대회에서는 우리 나라의 채은영선수에게 최우수선수상이, 채은경선수에게 최우수문지기상이 수여되였다.

우리의 미더운 녀자축구선수들의 자랑찬 경기성과는 국가부흥의 새시대를 확신성있게 열어나갈 애국의 열의로 충만된 온 나라 인민들에게 커다란 고무적힘을 안겨주고있다.

【조선중앙통신】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로동신문] 4월 27일 (토)
우주과학기술목표달성을 위한 연구와 교류활동 심화
강국의 첫째 징표, 강국건설의 선결조건은 인민의 도도한 정신력
엘에이와 뉴욕에서 < 소리여 모여라 > 다큐영화 관계자들과의 간담회 진행
故 김기남동지의 장의식을 본 후기
우주속도
재일조선인평화통일협회 간사회를 열고 조직을 해산
최근게시물
[KCTV 조선중앙텔레비죤 보도] 5월 18일 (토)
수령의 성스러운 력사속에 빛나는 혁명전사의 삶은 가장 값높은 인생의 최고정화이다
[로동신문사설]청년들은 당의 품속에서 백배해진 담력과 배짱으로 혁명전위의 영예와 존엄을 더 높이 떨쳐나가자
전위거리와 강서구역 덕흥농장에서의 새집들이 경사소식
힘이 약하면 제국주의자들의 희생물이 된다
[사진으로 보는 로동신문] 5월 18일 (토)
미국의 여론조작행위는 오히려 세계를 각성시킬 뿐 강조
라선시 라진구역 무창동과 유현동의 새집들이 경사 소식
[손정목의 세상읽기] 다극화와 자주화
경루동 호화주택에 사는 모범로동자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권정근 미국담당국장 담화
[KCTV 조선중앙텔레비죤 보도] 5월 17일 (금)
Copyright ⓒ 2000-2024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