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의 운명이자 개인의 운명이며 민족의 생명속에 개인의 생명이 있다.》 > 새 소식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새 소식

북녘 | 《민족의 운명이자 개인의 운명이며 민족의 생명속에 개인의 생명이 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21-12-01 14:27 댓글0건

본문

 《민족의 운명이자 개인의 운명이며 민족의 생명속에 개인의 생명이 있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의 이 명언에는 민족의 운명과 개인의 운명은 뗄수없이 결합되여있으며 민족의 번영을 이룩해나가는 길에 개인의 참다운 삶이 있다는 깊은 뜻이 담겨져있다.

민족은 피줄과 언어, 지역의 공통성으로 하여 력사적으로 형성된 사람들의 공고한 집단이다. 사람들은 오랜 력사적기간 나라와 민족이라는 테두리안에서 살며 자기 운명을 개척해왔다. 사회적인간은 계급과 계층의 성원인 동시에 민족의 성원이다. 나라와 민족을 떠나서는 누구도 참답게 살아갈수 없고 자기 운명을 자주적으로 개척해나갈수 없다. 누구나 자기 운명을 민족의 운명과 하나로 결합시키고 나라와 민족을 열렬히 사랑하는 참된 애국애족의 사상을 지녀야 조국과 민족의 부강번영을 위하여 훌륭한 일을 할수 있으며 자기 운명도 참답게 개척해나갈수 있다.


[출처:우리민족끼리]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위대한 당의 령도가 있어 우리의 전진은 활기차다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2월 26일(일)
친위전사의 빛나는 한생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2월 31일(금)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2월 25일(토)
19세기의 성냥공장로동자와 굴뚝청소부들이 련상되는 리유
뻔뻔스러운 작태
최근게시물
아이들의 가방에 어린 뜨거운 사랑
《애국자란 칭호는 조국과 인민이 자기의 훌륭한 아들딸들에게 주는 값높은 칭호이다.》
[동영상] 화보《조선》주체111(2022)년 1월호
정치국회의에서의 결정, 국면이 바뀌는 조미대결
대를 이어 끝까지 가리라 성스러운 혁명의 길!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월 22일(일)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1월 22일(토)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1월 21일
농기계생산에서의 주체화 실현을 위하시여
[동영상] 국가방위력강화를 위하여
[사설] 위대한 수령님 탄생 110돐과 위대한 장군님 탄생 80돐을 조국청사에 빛날 승리와 영광의 대축전으로…
《광복의 천리길》​
Copyright ⓒ 2000-2022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