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에게 있어서 가장 귀중한것은 그 어떤 사회적지위나 재부가 아니라 정치적자주성이며 자주적인 인간으로서의 존엄이다.》 > 새 소식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새 소식

북녘 | 《사람에게 있어서 가장 귀중한것은 그 어떤 사회적지위나 재부가 아니라 정치적자주성이며 자주적인 인간으로서의 존엄이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21-07-27 10:30 댓글0건

본문

《사람에게 있어서 가장 귀중한것은 그 어떤 사회적지위나 재부가 아니라

정치적자주성이며 자주적인 인간으로서의 존엄이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의 이 명언에는 사람은 정치적자주성과 자주적인간으로서의 존엄을 무엇보다 귀중히 여겨야 한다는 깊은 뜻이 담겨져있다.

사회적존재인 사람에게 있어서 정치적자주성, 자주적인간으로서의 존엄은 생명과 같이 귀중하다.

정치적자주성과 자주적인간으로서의 존엄을 떼여놓고는 사람의 참된 삶에 대하여 말할수 없다. 물론 사람에 대하여 말할 때 그의 사회적지위나 재부를 고려할수 있다.

그러나 사람의 사회적지위는 사회앞에 지닌 분공이지 사람으로서의 존엄과 가치를 나타내는것은 아니다. 또 사람이 살아가자면 물질적재부도 있어야 하지만 재부가 많은 사람이 값높은 삶을 누리게 되는것도 아니다.

사람은 사회적지위나 재부는 볼것이 없어도 정치적자주성, 자주적인간으로서의 존엄만 있으면 사회적존재로서의 값높은 삶을 누릴수 있다.

 


 [출처:우리민족끼리]

Drop here!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조선의 진실
동방에서 첫 인민민주주의국가의 출현
도무지 리해할수없는 기형적현상
고결한 인생관을 지니도록
[축하문] 청년절경축대회 참가자들과 온 나라 청년들에게
사회주의는 어제도 오늘도 인류의 리상이며 막을수 없는 시대의 흐름이다
잘 알겠는가?
최근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9월 26일(일)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9월 26일(일)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9월 25일
천리마동상이 태여나기까지
몸소 보내주신 긴의자
억만금에도 비길수 없는 재부
사회를 파멸에로 몰아가는 개인주의
우리의 사회주의조국은 위대한 어버이를 모신 인민의 나라
공정성과 서로에 대한 존중의 자세가 유지될 때만이 북남사이의 원활한 소통이 이루어질수 있을것/ 김여정 부부장…
통속적으로 밝혀주신 당건설리론
《누가 무엇을 도와주기를 바라면서 남을 쳐다보면 되는 일이 하나도 없다.》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9월 25일(토)
Copyright ⓒ 2000-2021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