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앙의 화근을 끌어들이는 행위 > 새 소식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새 소식

남녘 | 재앙의 화근을 끌어들이는 행위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20-07-30 16:40 댓글0건

본문

재앙의 화근을 끌어들이는 행위

 

지금 국제사회가 마스크착용의 의무화, 사회적거리두기와 려행제한, 경영활동의 중지와 축소는 물론 예정되여있던 올림픽까지 뒤로 미루는 등 악성전염병의 전파를 막기 위해 모든 수단과 방법을 다 동원하고있다.

 

그러나 남조선당국은 이러한 국제적흐름을 외면하고 얼마전 오는 8월로 예정되여있는 남조선미국합동군사연습이 대폭 《축소》되여 진행된다고 하면서 끝끝내 전쟁연습을 강행할 흉심을 드러냈다.

 

문제는 《축소》가 되여도 악성전염병의 전파를 피할수 없다는 남조선 각계층의 항의를 외면하고 강행된다는 그것이다.

 

알려진것처럼 지금 세계적으로 가장 많은 악성전염병감염자와 사망자수를 기록하고있는 나라는 미국이다.

 

현재 남조선강점 미군속에서도 계속 확진자들이 늘어나고있다. 더우기는 지난 7월초와 같이 부산에서 벌려놓은 미군의 폭죽놀이소동으로 하여 악성전염병의 재확산에 대한 불안과 공포가 남조선의 민심을 흉흉하게 하고있다.

 

그런데도 남조선당국은 이에는 아랑곳없이 미국으로부터 방대한 무력을 끌어들여 합동군사연습을 기어코 벌려놓으려 하고있다.

 

분격한 남조선 각계층은 악성전염병의 재확산이라는 엄중한 후과를 외면한채 남조선미국합동군사연습을 강행하려는 당국의 반인민적인 처사에 경악을 금할수 없다고 하면서 남조선미국합동군사연습은 재앙의 화근을 끌어들이는 어리석은 행위라고 목소리를 높이고있다.

 

남조선인민들의 생명안전은 안중에도 없이 전쟁연습에 미쳐날뛰는 대결집단, 범죄집단에 대한 민심의 비난과 규탄은 너무도 응당하다.

 

진 광


[출처: 우리민족끼리]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위대한 사랑과 믿음으로 빛나는 전변의 력사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7월 21일(화)
조미수뇌회담은 없다./ 김여정 제1부부장 담화
[Reminiscences]Chapter 10 2. A Polemic at Dahuangwai
더는 피할 곳 없다
[Reminiscences]Chapter 11. The Watershed of the Revolution …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7월 9일(목)
최근게시물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8월 8일(토)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8월 7일(금)
회고록 《세기와 더불어》제6권 제 17 장 4. 사진과 추억
[Reminiscences]Chapter 15 6. Living Apart rom the People Is …
화목과 단합의 기초
혁명의 천하지대본
과일향기 넘쳐나고 과일파도 일어나게 하라
인민을 위한 사랑의 자욱 끝없이 이어가시며
김정은위원장, 황해북도 은파군 대청리일대의 큰물피해상황 현지료해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8월 7일(금)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8월 7일(금)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8월 6일(목)
Copyright ⓒ 2000-2020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