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쿠바에서《김일성고등학교》현판제막식 소식보도 > 새 소식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새 소식

북녘 | 북,쿠바에서《김일성고등학교》현판제막식 소식보도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18-04-16 11:03 댓글0건

본문

쿠바에서 《김일성고등학교》현판제막

 

편집국

 

 

 

 

<우리민족끼리>는  태양절에 즈음하여 10일 쿠바김일성고등학교에서 김일성 주석의 존함을 모신 현판제막식이 진행된 데 대하여 다음과 같이 보도하였다.

 

꾸바 김일성고등학교, 고등교육성, 조선통일지지 꾸바위원회, 꾸바 제 인민간의 친선협회의 인사들과 군중들, 꾸바주재 우리 나라 특명전권대사와 대사관성원들이 여기에 참가하였다.

 

제막식에서는 《김일성고등학교》라고 씌여진 현판앞에 꽃바구니가 진정되었으며 발언들이 있었다.

 

꾸바 김일성고등학교 교장은 다음과 같이 말하였다.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의 탄생 106돐에 즈음하여 우리 학교에 그이의 존함을 모신 현판을 제막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

 

우리 교직원들과 학생들은 꾸바혁명의 진정한 동지이시며 전우이신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의 불멸의 혁명활동을 깊이 연구하고있다.

 

우리는 학생들을 위대한 김일성동지의 빛나는 귀감을 따라배워 사회주의와 꾸바혁명의 믿음직한 후비대로 준비시키기 위해 전심전력할것이다.

 

또한 두 나라사이의 친선과 단결에 적극 이바지하도록 학생들을 교육교양할것이다.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평양공연을 준비한 남측예술단에게 진정으로 바란다.
김정은위원장, 미국이 저지른 시리아공격에 따른 긴급회의 소집
5개항은 미국이 북에 제시하였다.
[논평] 4.3항쟁은 아직도 끝나지 않았다.
겨레와 민족을 위한 남북정상회담이 되어야 한다.
[시] <통일의 길>
[성명]문재인정부는 천안함 사건을 재조사하라
최근게시물
북한의 배짱, 어디까지? : 세계비핵화, 북한이 시작하다
판문점으로 떠나는 날, 두 동네 다른 풍경
북, 한미동맹은 지배와 약탈의 올가미라고 주장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4월 25일(수)
[동영상]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4월24일(화)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4월 25일(수)
[성명] 김정은위원장의 평화선언을 민족의 이름으로 환영한다.
북, 사드는 우리의 운명을 요격할 재앙단지라고 강조
[방북기] 통일조국의 염원 안고 평양거리를 달리다
[기획] 풍모6. 김정은위원장의 충복 인민관
6.15언론본부, 보도제작 준칙 준수와 언론교류 재개 촉구(전문)
정상회담의 성격
Copyright ⓒ 2000-2018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