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고> 똑똑히 들으라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웹사이트 회원 가입"을 하시면 이 게시판에 글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악성" 게시물에 대해서는 게시판 관리자가 그때그때 삭제합니다. 


자유게시판

<투고> 똑똑히 들으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작성일-1-11-30 00:00 댓글0건

본문

로농적위대 지휘관 김일경

미국과 괴뢰호전광들이 오는 3월 1일부터 4월 30일까지 《독수리》연습을, 그리고 3월 11일부터 21일까지는 《키 리졸브》연습을 남조선에서 벌려놓을것이라고 한다.

그것이 우리를 겨냥한것임은 너무도 명백하다. 우리의 평화적인 위성발사와 자주권수호를 위한 핵시험을 구실로 조선반도의 정세를 의도적으로 격화시켜 끝끝내 북침핵전쟁의 도화선에 불을 달려는데 이번 연습의 목적이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호전세력들은 이번 전쟁연습이 그 무슨 《방위를 목적으로 하는 년례적인 연습》이니, 《방어적》이라느니 하며 《<한>반도의 안보에 기여하기 위한것》이라고 변명하고있으며 나중에는 《판문점을 통해 사전에 통보했다》고 줴쳐대면서 저들의 검은 속심을 가리우려 하고있다. 몽둥이를 들고 강도질 하려온자들이 《방위》를 목적으로 하고 강도질을 사전에 《통보》했다니 이 얼마나 파렴치한가.

연습들에 동원되는 병력만 보아도 미군과 남조선괴뢰군은 물론 5개국을 도합하여 수십만명이 참가하며 미국의 핵추진항공모함 《죠지 워싱톤》호, 스텔스전투기 《F-22》, 전략폭격기《B-52》 등이 동원되게 된다.

이처럼 옹근 한개 전쟁을 능히 치르고도 남을 막대한 최신전쟁장비들이 동원되는 연습이 결코 방어적일수 없다. 철두철미 북침전쟁도발용이다.

지금 남조선 각계층은 물론 국제사회에서도 미국이 막대한 침략무력과 전쟁장비들이 크지도 않은 조선반도에 조밀하게 전개하고 세계최악의 열점지대로 지목되고있는 곳에서 전쟁연습을 벌려놓는것은 결국 힘으로 모든것을 해결하려는 강도적이고 침략적인 흉심의 발로라고 단죄규탄하고있다.

만일 도발자들이 끝끝내 침략전쟁의 도화선에 불을 지른다면 그 순간부터 살아도 죽은것보다 못한 가장 고달픈 운명의 시간을 맞이하게 될것이다.

조선인민군 포사격 훈련

주체102(2013)년 2월 28일 《우리 민족끼리》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엘에이 동포들 비 속에서 95회 윤석열퇴진 침묵시위
미주동포들 태양절경축행사를 개최, 서로의 우애와 정을 돈독히 하다
대미추종은 제 목에 올가미를 거는 행위 강조
미국의 51번째 주 대한민국의 점령, 평정, 수복, 편입
주체기원의 탄생
[사진으로 보는 로동신문] 3월 24일(일)
[화첩] 위대한 전환과 변혁의 해 2023
최근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로동신문] 4월 22일 (월)
[KCTV 조선중앙텔레비죤 보도] 4월 21일 (일) , 20일 (토)
[사진으로 보는 로동신문] 4월 21일 (일)
현 중동위기악화의 근원을 따진다
바칠수록 빛나는 것이 인생이다.
윤석열에게 최후의 일격 가하자...86차 촛불대행진 열려
[동영상] [제33차 4월의 봄 천선예술축전] 종합공연 (1) 외 3
〈2024경제일군 련속인터뷰 6〉석탄공업성 오영희국장
림흥거리 새집들이 소식
순항미싸일 초대형전투부위력시험과 신형반항공미싸일시험발사 진행
[사진으로 보는 로동신문] 4월 20일 (토)
[KCTV 조선중앙텔레비죤 보도] 4월 19일 (금)
Copyright ⓒ 2000-2024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