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억류 미국인은 한국전쟁 참전 군인 출신의 85세 메릴 뉴먼씨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웹사이트 회원 가입"을 하시면 이 게시판에 글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악성" 게시물에 대해서는 게시판 관리자가 그때그때 삭제합니다. 


자유게시판

北 억류 미국인은 한국전쟁 참전 군인 출신의 85세 메릴 뉴먼씨

페이지 정보

작성자 통일 작성일13-11-23 14:19 댓글0건

본문

北 억류 미국인은 한국전쟁 참전 군인 출신의 85세 메릴 뉴먼씨
이승현 기자  |  shlee@tongil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11.21  16:36:18
트위터 페이스북

북한 당국에 의해 출국을 저지당한 채 3주이상 억류중인 미국인은 페일로 알토시에 거주하는 85세의 메릴 뉴먼(Merrill Newman)씨로 확인됐다.

   
▲ 북한 당국에 의해 억류중인 미국인 메릴 뉴먼씨. [사진출처-산호세 머큐리 뉴스]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발행되는 '산호세 머큐리 뉴스' 신문은 뉴먼씨가 이웃 주민들과 함께 북경 소재 여행사를 통해 북한을 여행하던 중 지난달 26일 귀국행 비행기에서 체포돼 구금됐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 북한 전문가인 대니얼 스나이더 스탠퍼드대 아.태연구소 연구원은 "북한의 미국 시민 억류는 자주는 아니더라도 여러 차례 있었다. 그러나 북한의 기준에 따르더라도 흔치 않은 일"이라고 전제하고 "최근 발생한 미국 시민의 구금은 대부분 한국계 미국인이었는데, 뉴먼씨의 경우처럼 한눈에 봐도 한국인과는 다르게 보이는 미국인을 억류한 사례는 기억에 없다"고 말했다.

신문에 따르면 뉴먼씨는 1950년 UC버클리대학 동물학과를 졸업한 후 보병장교로 한국전쟁에 참전했으며, 1952년 5월 한국전쟁에서의 공로를 인정받아 은성훈장을 받았다.

전쟁 후에는 스탠포드대학 대학원에서 교육학을 전공했고 1984년 은퇴할 당시 융합기술을 다루는 기술기업에서 재무담당 임원으로 일했다.

페일로 알토시의 은퇴자 커뮤니티에 사는 이웃들은 한국전 참전군인인 그가 60여년이나 지난 후에 왜 다시 북한을 찾았는지, 그리고 북한 당국은 그의 억류를 왜 공식적으로 발표하지 않고 있는지 궁금해 하고 있다.

미국인 억류소식을 처음으로 타전한 '교도통신'은 외교소식통을 인용해 "뉴먼씨는 비자를 소지하고 있었으나 북측은 법률을 위반했다고 주장"했으며, "미 정부는 평양주재 스웨덴 대사관을 통해 석방을 촉구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뉴먼씨가 북한에 가기 직전 그를 만났다는 한 이웃은 "나 같으면 그렇게 위험한 곳에는 가지 않겠다고 했더니 웃으면서 재밌는 여행일 뿐, 특별한 목적이 있는 것은 아니다"고 말했다고 신문은 소개했다.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로동신문] 4월 27일 (토)
우주과학기술목표달성을 위한 연구와 교류활동 심화
엘에이와 뉴욕에서 < 소리여 모여라 > 다큐영화 관계자들과의 간담회 진행
강국의 첫째 징표, 강국건설의 선결조건은 인민의 도도한 정신력
故 김기남동지의 장의식을 본 후기
엘에이동포들 5.18민주항쟁 기념식과 오월문화제 진행
재일조선인평화통일협회 간사회를 열고 조직을 해산
최근게시물
[KCTV 조선중앙텔레비죤 보도] 5월 27일 (월)
[사진으로 보는 로동신문] 5월 28일 (화)
동림군 보성농장과 승호군 광정농장의 새집들이 경사 소식
조락의 운명에 처한 《초대국》
[연재] 후꾸시마핵참사가 고발하는 반인류적인 범죄와 흉계(3)
애국을 떠난 혁명이란 있을 수 없다
[로동신문정론]조선로동당원의 영예
[이정훈의 사상과 정책론] 사업방법 혁신 없이, 진보정당 집권 없다
[사진으로 보는 로동신문] 5월 27일 (월)
구입열에서 보는 지방제품의 발전추세/전국식료품전시회에서
국가의 신성한 주권을 건드리는 적대행위들을 추호도 용납하지 않을것이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대변인 …
[KCTV 조선중앙텔레비죤 보도] 5월 26일 (일)
Copyright ⓒ 2000-2024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