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정학적 중추국’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웹사이트 회원 가입"을 하시면 이 게시판에 글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악성" 게시물에 대해서는 게시판 관리자가 그때그때 삭제합니다. 


자유게시판

‘지정학적 중추국’

페이지 정보

작성자 고은성 작성일22-03-10 07:08 댓글0건

본문

요즘 우크라이나 사태가 연일 톱 뉴스로 실리고 있는 상황인데요. 이를 보는 한국 국민들의 시선은 매우 착잡하고 불안스러워 보입니다. 우크라이나와 비슷한 지정학적 리스크를 가진 한국의 현실 때문이죠. 국제정치학자 즈브그뉴 브레진스키가 자기의 저서 ‘거대한 체스판’에서 전략적 가치로 하여 강대국들 사이에 끼워 치열한 경쟁이 벌어지는 나라와 지역들을 ‘지정학적 중추국’으로 규정했는데, 바로 한국은 우크라이나와 함께 거기에 찍어졌어요. 더욱이 한국의 정치인들은 우크라이나의 당국자들처럼 친미, 친서방 정책에 몰입하고, 그로 하여 강대국들의 틈바구니에서 시달림을 받고 있는 상황입니다. 그런데 우크라이나가 나토 가입과 같이 미국과 서방에 전적으로 기대어 문제를 풀려 하다가 국가적인 재앙을 맞은 것을 목도하게 되었으니 한국인들이 우려와 불안을 가지지 않을 수 없는 거예요. 한국 정치권의 일각에서‘확고한 한미동맹을 바탕으로 한 강력한 억지력’을 확보해야 우크라이나와 같은 사태가 재현되지 않는다는 주장이 나오고 있지만 황당하죠. 친미·친서방 정책을 과도하다 할 정도로 추진했던 우크라이나가 결국 어떤 재난을 당했는지 뻔히 보면서도 모르는 척 하는 건지… 오로지 자국의 전략적 이익만 챙기고, 패권과 저들 주도의 국제질서를 위해 끊임없이 재난과 병난을 수출하는 나라가 바로 미국인데 한미동맹만 강화하면 무엇이든 두려운 게 없다는 그 근시안적인 인식이 정말 문제입니다. 우크라이나는 미국만 바라보다가, 미국의 ‘약속’만 믿다가 저렇게 되엇다며 국민들이 번지수를 잘못 찾는 정치인들의 엉뚱한 ‘교훈’타령에 눈살을 찌푸리는 것은 정말 당연하죠. 아무리 봐도 여전히 미국의 ‘줄세우기’에 편입되어 패권전략 실현의 값싼 ‘바둑돌’로 되고 있는 한국을 비롯한 여러 나라들에게 있어서 우크라이나 사태는 아주 좋은 본보기라 해야 하지 않을까요? 한마디로 우크라이나 사태를 결코 남의 얘기로만 들을 수 없다는 겁니다.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6.15 해외측위원회 해산을 맞이하며
엘에이 동포들 비 속에서 95회 윤석열퇴진 침묵시위
대미추종은 제 목에 올가미를 거는 행위 강조
미주동포들 태양절경축행사를 개최, 서로의 우애와 정을 돈독히 하다
미국의 51번째 주 대한민국의 점령, 평정, 수복, 편입
[국제 뉴스] 푸틴의 대선 승리 연설 6가지 핵심 사항 : 푸틴의 꿈, 러시아 통합, NATO와의 갈등
[사진으로 보는 로동신문] 3월 22일(금)
최근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로동신문] 4월 17일(수)
[KCTV 조선중앙텔레비죤 보도] 4월 16일 (화)
부흥강국의 전면적발전기를 상징하는 인민의 리상거리 화성지구 2단계 1만세대 살림집 준공식 성대히 진행
[사진]민족최대의 경사스러운 4월 15일을 온 나라가 환희롭게 경축
[기사와 영상] 제33차 4월의 봄 친선예술축전이 성황리에 연일 계속된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 몽골 대통령이 축전을 보내여왔다
김일성대원수님의 탄생 112돐경축 재일본조선인중앙대회 (보고문 요지)
인민의 충정으로 영원한 조선의 봄
전범자의 배후에 특등전범자가 있다
〈친미파쇼주구 윤석열을 타도하자〉 4월세계반제동시투쟁 인천 외1
영원한 생명력으로 혁명의 승리적 전진을 떠밀어주는 고귀한 지론
[동영상] 김정은위원장 중국대표단 접견 및 특별음악회 관람 영상과 기록영화 [위대한 년대,불멸의 려정]
Copyright ⓒ 2000-2024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