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소식] 리지예의 어머니 심장병 악화, 조선적십자종합병원에서 집중치료 > 편집국 기자실

본문 바로가기
편집국 기자실

[긴급소식] 리지예의 어머니 심장병 악화, 조선적십자종합병원에서 집중치료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6-08-19 14:27 댓글0건

본문

 

 

[긴급소식] 리지예의 어머니 심장병 악화,

조선적십자종합병원에서 집중치료

  

 

편집국

 

 

19일발 메아리 사이트가 지난 4월 남녘 당국의 집단유인납치행위로 이남에 끌려간 리지예의 어머니가 최근 심장병 악화로 조선적십자종합병원 심장전문병원에 긴급 후송되어 집중치료를 받고 있다고 다음과 같이 전하였다.

 

담당의사 최일남의 말에 의하면 원래 리지예의 어머니가 심장병을 앓고 있었으나 지금처럼 심하지는 않았다고 한다. 그러던것이 지난 달부터 병이 급속히 악화되어 아무리 약물치료를 하여도 효험이 없어 의사협의회도 여러 차례 하였다고 한다. 그러던 중 집에서 치료를 받겠다고 나갔던 그가 하루만에 혼수상태에 빠져 병원에 긴급후송되어 왔다고 한다.

 

현재 환자는 의식을 차렸지만 병상태는 매우 위급한 상태여서 집중치료실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고 한다.

 

담당간호원 전성옥은 구급으로 들어온 환자가 의식을 잃은 상태에서도 누구인가를 계속 찾아서 환자가족 측에 물어보니 남조선에 집단유인랍치된 리지예가 그의 딸이며 그의 이름을 부른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고 한다. 자기가 남조선에 납치되어간 리지예의 어머니라는 것을 사람들에게 알려지지 않기를 바랬지만 가족 측의 공개로 이젠 의사들과 호실사람들이 다 알게 되였다고 한다. 그리고 심장병악화의 기본원인이 바로 딸 때문이라는것도 밝혀져 의사들과 많은 사람들의 관심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고 한다.

 

하루아침에 곱게 키운 사랑하는 딸을 빼앗기고 그 이름을 부르며 사경 속을 헤매는 여인에 대한 눈물어린 동정과 함께 이런 불행을 강요한 남조선당국의 반인륜적 만행에 사람들은 끓어오르는 격분을 누르지 못하고 있다고 한다.

 

 

 

 

지금 조선적십자종합병원 심장전문병원 의료일꾼들은 사랑하는 딸이 당한 불행으로 강한 정신적 충격을 받고 날이 가도 그 충격에서 벗어나지 못하여 오늘의 지경에 이른 리지예의 어머니를 완쾌시키기 위한 집중치료전을 벌리고 있다. 

 

의료일꾼들은 리지예의 어머니가 반드시 완쾌되어 사랑하는 딸과 기어이 뜻깊은 상봉을 하기를 기원하며 온갖 지혜와 열정을 다 바치고있다.

 

손영민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6-08-19 14:27:56 새 소식에서 복사 됨]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김성 유엔주재 조선대사, 75차 유엔총회 기조연설(전문)
사랑의 힘으로 세상을 바꾸는 사람들
Democratic Peoples Republic of Korea Chair of Delegation Ad…
민족자주, 민족자결의 원칙을 담대히 실행해야합니다
수도의 관문 순안지구에 펼쳐진 새집들이경사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9월 25일(금)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9월 24일(목)
최근게시물
김정은위원장, 중국인민지원군렬사릉원을 찾으시고 렬사들에게 숭고한 경의를 표시
무엇보다 질이 높아야 한다시며
세상에 내놓고 자랑할만 한 병원
사상의 위력 떨치며 백승의 한길로
같은 재난 다른 큰절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0월22일(목)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10월 22일(목)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10월 21일(수)
전세계를 뒤흔든 10월충격
숭고한 인민관이 맥동치는 뜻깊은 연설​
80일전투의 기본특징
편지들에 비껴있는 내 조국의 참모습
Copyright ⓒ 2000-2020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