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통일범민족연합 미주본부 성명서 > 성명/논평/칼럼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성명/논평/칼럼

재미 | 조국통일범민족연합 미주본부 성명서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실 작성일13-05-30 17:17 댓글0건

본문

성명서

 

이명박 정부하의 사법당국에서 시작된 범민련 남측본부 노수희 부의장과 원진욱 사무처장의 재판이 박근혜 정부하의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2심 재판에서 노수희 부의장에겐 징역 4,자격정지 4년을원진욱 사무처장에겐 징역3집행유예 4년을 선고하였다.  이뿐 아니라통일부는 남북이 함께 열어야 하는 6.15 행사를 거부하여 민족의 화해와 통일을 바라는  겨레의 염원을 짓밟았다.

 

오는 7 27일이면 정전 60주년이다.  전쟁상태가 끝나지 않은채 낭비된60그동안 남녘에선통일을 염원하는 인사들을 국가보안법이란 악법으로 옥죄고감옥으로 보내,  자유민주주의 국가란 이름에 먹칠을 하였다해마다 한미합동 군사훈련으로 한반도의 긴장을 높였고피땀흘린 백성의 노고의 결실을 천문학적인 무기 구입으로 낭비헸다한미 합동 아닌 남북합동남북통일의길을 열어야 하겠거늘!

 

통일은 거저 오는 것이 아니다저마다의 이익을 탐하는 타국가를 의지해서는 안온다.  남북 한겨레가 하나된 통일 의지로 민족의 새날을 열어야 한다.  중이 아닌 우리 새날을 열어야 한다그날이 오기까지 한반도의 긴장은 끝나지 않은채  한순간에 잿더미로 화할  있는 불안을 안고 살아야  것이다.

 

지금도 늦지 않았다새로 시작된 박근혜 정부는 조건을 넘어경계선을 넘어 대화의 통로를 열어민족의 희망을 열어라.  그러기 위해:

 

1. 부당한 판결이 옥에 있는 통일인사와 양심수를 석방하라.

1. 6.15 온다.  늦었지만 남북이 함께 여는 6.15 행사를 열어 우리민족 통일의지를 만방에 선포하라.

 

민족의 새날을 여는 시금석이  것이다.  한반도를 넘어아시아를 넘어세계만방을 향해 민족혼이 살아 있음을 증거하게  것이다.

 

 

2013년 5월 27

조국통일범민족연합 미주본부

[이 게시물은 편집실님에 의해 2013-05-31 03:50:26 종합소식에서 복사 됨]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여기가 바로 사회주의리상촌입니다
위대한 수령을높이 모신 우리 당, 우리 국가, 우리 인민의 미래는 창창하다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13일(일)
품들여 준비하신 자료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5일(토)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6일(일)
국기에 대한 존중과 사랑이자 조국애이다
최근게시물
고귀한 호칭
백두산으로 가자
혁명적조직관
김정은원수의10년령도사는 승리와 영광의 력사
민족교육의 자랑찬 력사 빛내이며
인민의 웃음꽃 만발하는 사회주의락원을 건설하는것이 우리 당의 리상이다
허위와 기만으로 가득찬 사상의 《자유》타령
한떨기의 아름다운 꽃
주체조선의 백승의 무기
KCTV 조선중앙텔레비죤 보도(11월 29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30일(수)
훌륭한 인민과 함께라면
Copyright ⓒ 2000-2022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