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명/논평/칼럼 5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성명/논평/칼럼 목록

Total 153건 5 페이지
성명/논평/칼럼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93
남녘 [사설] 우리가 알아서 할테니 미국은 신경 꺼라
[사설] 우리가 알아서 할테니 미국은 신경 꺼라   현장언론 민플러스   남북관계는 누가 뭐래도 남과 북이 알아서 할 일이다. 미국이나 다른…
인기글
편집국 2018-01-08
92
남녘 특별기획(1) 북 신년사로 전망해 보는 2018년 남북관계
특별기획(1) 북 신년사로 전망해 보는 2018년 남북관계   정세분석팀    2018년 새해 맞이 특별기획으로, 북한(조선)이 발…
인기글
편집국 2018-01-03
91
남녘 문재인 정부는 김정은의 2018년 신년사에 대해 어떻게 반응을 해야 하는가?
문재인 정부는 김정은의 2018년 신년사에 대해 어떻게 반응을 해야 하는가?   제언: 더 전략적인 사고를 해야 한다   김광수 / 정치학 …
인기글
편집국 2018-01-03
90
남녘 반도의 봄, 통일이 오는 길 이정훈의 여명의 눈동자(28)
반도의 봄, 통일이 오는 길 이정훈의 여명의 눈동자(28)     ▲사진 : 뉴시스     1. 반…
인기글
편집국 2018-01-02
89
남녘 파렴치한 미국의 야만적인 만행
김이경 민족이야기(3) 파렴치한 미국의 야만적인 만행 사대주의와 패배주의 역사관 청산을 위하여 (3)   김이경 남북역사문화교류협회 집행위원장&nbs…
인기글
편집국 2017-12-20
88
남녘 함께 읽는 <제국의 몰락과 후국의 미래>, 미 제국의 중남미 침탈사(4)
함께 읽는 <제국의 몰락과 후국의 미래>, 미 제국의 중남미 침탈사(4) 베네수엘라, 볼리비아, 브라질, 페루   김영준 담쟁이기자  …
인기글
편집국 2017-12-19
87
남녘 《제너럴셔먼》호를 물리친 평양 투쟁
김이경 민족이야기 (2) 《제너럴셔먼》호를 물리친 평양 투쟁 사대주의와 패배주의 역사관 청산을 위하여 두 번째 글   김이경 남북역사문화교류…
인기글
편집국 2017-12-19
86
남녘 19세기 미국은 우리에게 어떤 존재였나?
김이경의 민족이야기(1) 19세기 미국은 우리에게 어떤 존재였나? 사대주의와 패배주의 역사관의 청산을 위하여, 첫 번째 글   김이경 남북역사문화교류…
인기글
편집국 2017-12-18
85
남녘 북, "대세의 흐름을 바로 보아야 한다"
북, "대세의 흐름을 바로 보아야 한다"   편집국         노동신…
인기글
편집국 2017-12-13
84
남녘 민노총, 한상균을 비롯한 모든 양심수 석방해야 한다.
민노총, 한상균을 비롯한 모든 양심수 석방해야 한다.    편집국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은 24일 논평을…
인기글
편집국 2017-11-25
83
남녘 [사설] 미국이 대화 여지를 스스로 끊었다
[사설] 미국이 대화 여지를 스스로 끊었다 테러지원국 재지정, 예상되는 충돌 위험 현장언론 민플러스   …
인기글
편집국 2017-11-23
82
남녘 [전 국민에게 보내는 호소문] 투쟁의 촛불을 더 높이 들자
[전 국민에게 보내는 호소문] 투쟁의 촛불을 더 높이 들자   편집국         반제민…
인기글
편집국 2017-10-30
81
남녘 [성명] 반제민족민주전선, 천인공노할 「완전파괴」망언을 강력히 성토
전국민적 분노를 터쳐 미치광이괴수의 천인공노할 「완전파괴」망언을 강력히 성토한다   반제민족민주전선 중앙위원회     &…
인기글
편집국 2017-09-29
80
남녘 [시국선언] 구국전선, 온 겨레가 미군철수 투쟁에 총매진하자고 호소
[시국선언] 구국전선, 온 겨레가 미군철수 투쟁에 총매진하자고 호소  편집국         …
인기글
편집국 2017-09-11
79
남녘 [사설] 더욱 멀어진 대화, 한층 높아진 전쟁위기
[사설] 더욱 멀어진 대화, 한층 높아진 전쟁위기   북한 “미국 행태 지켜보겠다”는데 미국은 대북 제재압박 강화   …
인기글
편집국 2017-08-19
인기게시물
여기가 바로 사회주의리상촌입니다
품들여 준비하신 자료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13일(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23일(수)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5일(토)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6일(일)
국기에 대한 존중과 사랑이자 조국애이다
최근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2월 2일(금)
영원히 마를줄 모르는 대덕산의 생명수
윤석열의 미래는 결국 미국에게 버림받고 파멸만 있을 뿐이다.
내가 보는 세계를 보여주고싶다
갈마바다가양식사업소 준공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결정서
[론평] 해외팽창야망은 일본의 멸망을 재촉할뿐이다
게시물 검색
Copyright ⓒ 2000-2022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