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제1비서, 격술훈련 참관 > 북녘 소식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북녘 소식

북녘 | 김정은제1비서, 격술훈련 참관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3-12-29 03:10 댓글0건

본문

김정은제1비서, 격술훈련 참관


28일 조선중앙통신은 김정은제1비서가 조선인민군 초병대회참가자들과 함께 조선인민군 제3168군부대, 제695군부대 군인들의 격술훈련을 참관했다고 전했다.

통신은 '군인들은 훈련을 통하여 무비의 담력과 강철의 의지, 탁월한 지략으로 제국주의자들과 반동들의 온갖 책동을 짓부시며 나라의 존엄과 민족의 자주권을 견결히 수호해주시는 위대한 선군영장 김정은동지의 손길아래 천하무적의 강군으로 더욱 억세어지고 있는 영웅적 조선인민군의 위용을 힘있게 떨치었다'고 강조했다.

다음은 전문이다.

김정은동지께서 군인들의 격술훈련을 보시였다


조선로동당 제1비서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시며 조선인민군 최고사령관이신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조선인민군 초병대회 참가자들과 함께 조선인민군 제3168군부대, 제695군부대 군인들의 격술훈련을 보시였다.


훈련장은 전투적기백으로 불도가니마냥 끓어번졌다.


군인들이 번개같이 몸을 날리며 《적》들을 쓸어버리고 무서운 타격력을 보여줄 때마다 관람자들은 환호를 올리며 박수갈채를 보내였다.


군인들은 훈련을 통하여 무비의 담력과 강철의 의지, 탁월한 지략으로 제국주의자들과 반동들의 온갖 책동을 짓부시며 나라의 존엄과 민족의 자주권을 견결히 수호해주시는 위대한 선군령장 김정은동지의 손길아래 천하무적의 강군으로 더욱 억세여지고있는 영웅적조선인민군의 위용을 힘있게 떨치였다.


김정은동지께서는 훈련을 보시고 군인들이 사회주의조국을 철옹성같이 수호할수 있게 튼튼히 준비된데 대하여 커다란 만족을 표시하시면서 그들의 훈련성과를 높이 평가하시였다.


경애하는 최고사령관동지께서는 수령결사옹위정신, 총폭탄정신, 자폭정신을 절대불변의 신념으로 간직한 사상의 강군, 신념의 강군인 조선인민군이 있기에 주체혁명위업은 필승불패이라고 말씀하시였다.


김정은동지께서는 인민군대의 전투력을 백방으로 강화하는데서 지침으로 되는 귀중한 가르치심을 주시였다.


최룡해동지, 김원홍동지, 김경옥동지, 황병서동지가 훈련을 함께 보았다.

(조선중앙통신, 2013.12.28)

 

[민족일보]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3-12-29 03:22:06 종합소식에서 복사 됨]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KCTV 조선중앙텔레비죤 보도] 11월 17일 (금)
[KCTV 조선중앙텔레비죤 보도] 11월 16일 (목)
엘에이에서 윤석열 퇴진 촉구 촛불집회, 거리음악회 열려
엘에이 코리아타운에서 북과 남 해외 어린이 미술전 열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가항공우주기술총국 보도 정찰위성 성공적으로 발사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21일(화)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25일(토)
최근게시물
경찰폭압제도를 통해 본 일본의 반인륜적 범죄
백두의 넋을 꿋꿋이 이어갈 신념과 의지의 분출
가자, 성스러운 혁명대학 백두산으로!
민족어의 화원
주체건축발전의 위대한 강령이 펼친 건설의 대번영기
대의원의 위치는 타고난 벼슬자리가 아니다
《황군》의 후예들은 경거망동하지 말아야 한다
[로작] 당의 주체적건축사상을 철저히 구현하여 건설에서 대번영기를 열어나가자
[사진묶음] 사진으로 보는 조선의 11월
[도서연재] 친일로 얼룩진 죄악의 행적 7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2월 8일(금)
[성명] 인권을 짓이기며 인권을 들먹이는 작당이라니
Copyright ⓒ 2000-2023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