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패배를 가르쳐주는 《성실한 강사》 > 미주/해외/국제

본문 바로가기
미주/해외/국제

미국의 패배를 가르쳐주는 《성실한 강사》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23-01-23 09:30 댓글0건

본문

 

미국의 패배를 가르쳐주는 성실한 강사


(평양 123일발 조선중앙통신)

1968123일 미제무장간첩선 푸에블로호가 우리 령해에 불법침입하여 군사정탐활동을 감행하다가 조선인민군 해군의 자위적조치에 의하여 단 14분만에 나포되고 함장이하 80여명의 승무원이 체포되는 사건이 발생하였다.

당시 미국은 이 함선은 공민전쟁이래 바다에서 랍치된 첫 함선이다.보복해야 한다.》,《몽둥이를 휘둘러서라도 푸에블로호를 빼앗아와야 한다.》고 하면서 핵항공모함 엔터프라이즈호를 비롯한 기동타격부대를 조선동해로 출동시키는 등 조선반도정세를 첨예한 전쟁접경에로 몰아갔다.

푸에블로호를 반환하지 않을 경우 핵무기사용도 불사하겠다고 우리 나라를 위협해나섰다.

그러나 보복에는 보복으로,전면전쟁에는 전면전쟁으로 대답할것이라는 우리 공화국의 단호한 대응에 기겁한 미국은 정탐행위를 한 범죄를 인정하고 다시는 어떠한 미국함선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령해를 침범하지 않도록 할것을 확고히 담보한다는 사죄문에 수표하지 않으면 안되였다.

진정 푸에블로호사건은 1950년대의 영웅조선의 전승을 더욱 부각시켜주고 조미대결전에서 승리는 언제나 우리의것이며 패배는 항상 미국의것이라는 법칙적인 두 전통이 더욱 줄기차게 흐르게 한 력사적인 계기점으로 되였다.

오랜 세월이 흘렀지만 세계언론들과 여러 나라의 정계,사회계인사들은 오늘도 푸에블로호사건을 놓고 아메리카제국의 강대성을 야유조소하고있으며 그 교훈을 망각하지 말것을 미국에 경고하고있다.

현재 미제무장간첩선 푸에블로호는 조국해방전쟁승리기념관이 자리잡고있는 평양의 보통강반에 실물그대로 보존전시되여 내외의 참관자들에게 주체조선의 빛나는 승리와 미국의 수치스러운 패배를 웅변적으로 가르쳐주는 성실한 강사노릇을 하고있다.()















[출처:조선중앙통신]

[이 게시물은 편집국님에 의해 2023-01-23 09:31:06 새 소식에서 복사 됨]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6.15 해외측위원회 해산을 맞이하며
엘에이 동포들 비 속에서 95회 윤석열퇴진 침묵시위
대미추종은 제 목에 올가미를 거는 행위 강조
미주동포들 태양절경축행사를 개최, 서로의 우애와 정을 돈독히 하다
미국의 51번째 주 대한민국의 점령, 평정, 수복, 편입
[국제 뉴스] 푸틴의 대선 승리 연설 6가지 핵심 사항 : 푸틴의 꿈, 러시아 통합, NATO와의 갈등
[사진으로 보는 로동신문] 3월 22일(금)
최근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로동신문] 4월 17일(수)
[KCTV 조선중앙텔레비죤 보도] 4월 16일 (화)
부흥강국의 전면적발전기를 상징하는 인민의 리상거리 화성지구 2단계 1만세대 살림집 준공식 성대히 진행
[사진]민족최대의 경사스러운 4월 15일을 온 나라가 환희롭게 경축
[기사와 영상] 제33차 4월의 봄 친선예술축전이 성황리에 연일 계속된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 몽골 대통령이 축전을 보내여왔다
김일성대원수님의 탄생 112돐경축 재일본조선인중앙대회 (보고문 요지)
인민의 충정으로 영원한 조선의 봄
전범자의 배후에 특등전범자가 있다
〈친미파쇼주구 윤석열을 타도하자〉 4월세계반제동시투쟁 인천 외1
영원한 생명력으로 혁명의 승리적 전진을 떠밀어주는 고귀한 지론
[동영상] 김정은위원장 중국대표단 접견 및 특별음악회 관람 영상과 기록영화 [위대한 년대,불멸의 려정]
Copyright ⓒ 2000-2024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